Monthly Archives: April 2016

“이세돌vs알파고, 새로운 출발선에 서다: 이제는 인류의 도전” (아시아튜데이)

아시아튜데이

이세돌vs알파고, 새로운 출발선에 서다: 이제는 인류의 도전”

2016년 4월 4일

 

김유진 기자

김유민 PD

 

인간과 로봇의 공존의 시대는 이미 도래했다. 인공지능 알파고와 인간대표 이세돌 9단과의 바둑대결은 새로운 시대의 서막과 같았다.

세계 곳곳에서는 인공지능(AI)를 활용한 시스템이 개발되고 있다. 인공지능은 ‘실수가 많은’ 인간 의사의 진료를 지원하기도 하고, ‘결정 장애’에 빠진 인간을 대신해 물건을 선택해준다.

인간의 영역으로 여겨졌던 ‘창작’에서조차 제법 그럴듯하게 소설을 쓰는 인공지능이 등장했다. 인공지능의 발전에 대응하는 인간은 자세는 어떠해야할까.
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경희대 교수는 4일 아시아투데이와의 인터뷰를 통해 “우리는 컴퓨터 화면에서 한발 물러나 이 잠재적 기술과 도전과제가 초래할 결과에 대해 깊게 생각할 필요가 있다”며 “우리는 기술이 무엇인지, 우리 사회에 어떤 영향을 미칠 지에 대해 깊은 묵상을 해야한다”고 전했다.

그는 이세돌과 구글 딥마인드의 알파고와의 대결을 “역사적인 일”이라고 평가하면서 “이세돌의 패배는 이 새로운 기술(인공지능)의 기하급수적인 진화에 따라 인류가 직면한 심오한 도전 과제를 나타낸다”고 전했다.

이어 “이세돌 기사가 창의력과 상상력을 기반으로 한 경기를 이긴 사실은 인간이 문화, 상상력, 창의성을 사용해 (인공지능) 기술의 진화를 통제하지는 못하더라도 긍정적인 방향으로 유도할 수 있는 새로운 문명을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궁극적으로 폭발적, 기하급수적으로 발전하는 기술에 대해 우리가 어떻게 대응할 지의 문제는 전자·전기·공학 분야에서 도출되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는 오히려 진정한 해답을 찾기 위해 예술, 문학, 철학, 무엇보다도 윤리학의 뿌리로 눈을 돌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기술이 궁극적인 발전의 한계에 다다르면 우리는 더 심오한 해결책을 찾기 위해 인문학을 눈을 돌려야 한다”고 그는 강조했다.

다음은 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경희대 교수의 인터뷰 전문. 

최근 한국 바둑 마스터 이세돌과 구글 딥마인드의 알파고와의 대결은 역사적인 행사였다. 컴퓨터는 이세돌을 상대로 5-1의 승리를 거뒀다. 이세돌의 패배는 이 새로운 기술(인공지능)의 기하급수적인 진화에 따라 인류가 직면한 심오한 도전 과제를 나타낸다.

그리고 이세돌 기사가 창의력과 상상력을 기반으로 한 경기를 이긴 사실은 인간이 문화, 상상력, 창의성을 사용해 (인공지능) 기술의 진화를 통제하지는 못 하더라도 긍정적인 방향으로 유도할 수 있는 새로운 문명을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우리는 기술이 무엇인지, 우리 사회에 어떤 영향을 미칠 지에 대해 깊은 묵상을 해야 한다. 우리는 컴퓨터 화면에서 한 발 물러나 이 잠재적 기술과 도전과제가 초래할 결과에 대해 깊게 생각할 필요가 있다.

이에 더해 저는 궁극적으로 폭발적, 기하급수적으로 발전하는 기술에 대해 우리가 어떻게 대응할 지의 문제는 전자·전기·공학 분야에서 도출되지 않을 것이다. 우리는 오히려 진정한 해답을 찾기 위해 예술·문학·철학 무엇보다도 윤리학의 뿌리로 눈을 돌려야 한다.

이 말은 기술이 궁극적인 발전의 한계에 다다르면 우리는 더 심오한 해결책을 찾기 위해 인문학을 눈을 돌려야 한다는 것이다.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60404010001381&ref=search

동영상

 

 

Annonce de ma candidature à la présidence de Facebook

french Facebook, Republic of-fre

“Annonce de ma candidature à la présidence de Facebook”

3 avril 2016

par Emanuel Pastreich

 

Chers citoyens de Facebook:

Facebook, c’est beaucoup plus que les batteries de serveurs de Mark Zuckerberg et son armée de codeurs. Facebook constitue pour nous aujourd’hui le moyen le plus efficace de communiquer et de former des réseaux de collaboration au-delà des frontières nationales. Facebook est un réseau international sans précédent de gens qui pourraient contribuer fortement à résoudre les défis de notre époque si on le leur permettait. Le temps est venu pour nous de déclarer notre indépendance vis-à-vis de l’empire qui nous contrôle.

L’Internet est souvent conceptualisé comme une série de couches distinctes qui vont de la couche 1, les connexions matérielles des fils et des câbles qui soutiennent nos communications, à la couche 7, qui est le fonctionnement des applications sur l’Internet. Mais la communauté mondiale de Facebook se situe à un niveau plus élevé que la couche 7: à la couche 8, formée par l’application de la toile; couche culturelle, sociale et politique qui n’est qu’indirectement liée aux sept couches précédentes .

Quand je parle de ma candidature à la présidence de Facebook, je me réfère au plus haut niveau de Facebook: à la couche 8, la République de Facebook, que nous, ses citoyens avons créée et sur laquelle Facebook Incorporated n’a pas la domination. Mais Facebook Incorporated cherche activement à saper nos efforts visant à créer une communauté démocratique et constructive, en rendant impossible la récupération des anciens posts – nous privant ainsi de l’accès à nos propres créations, nous privant d’un graphe social interrogeable, significatif pour trouver des partenaires souhaités dans le monde et nous empêche de concevoir nos propres pages. Facebook Incorporated n’a même pas écouté nos suggestions d’amélioration.

Mark Zuckerberg se concentre exclusivement sur des profits et n’écoute pas nos demandes. Je me risquerais à dire qu’il ne le fera jamais de lui-même. Nous devons déclarer Facebook indépendant et nous devons le planifier et l’administrer de façon à répondre aux besoins de ses citoyens à travers le monde.

Il y a eu des efforts ad hoc en utilisant Facebook pour effectuer des changements à échelle humaine et internationale, comme « Les humains de New York » (http://www.humansofnewyork.com/) mais c’est à une petite échelle. Le monde a besoin d’efforts plus grands, plus coordonnés: une organisation administrative fonctionnant pour Facebook. Nous ne parlons pas de l’administration du système. Nous parlons d’un mécanisme par lequel les citoyens pourraient avoir leurs idées, suggestions et besoins pris en compte, un Facebook dont la fonction principale serait de permettre à ceux qui l’utilisent de collaborer entre eux pour l’amélioration de notre monde. L’évolution future de Facebook ne devrait pas être liée au profit pour les actionnaires mais plutôt à son potentiel pour amener la paix dans le monde et encourager la coopération mondiale en réponse aux défis tels que le changement climatique, les réfugiés, la prolifération des armes et la désintégration d’un système administratif fondé sur le droit dans les pays à travers le monde. Read more of this post

縮小社会の風呂敷

 

 

縮小社会1縮小社会

Emanuel Pastreich’s Maternal Grandfather: Louis Rouff

Emanuel Pastreich’s Maternal Grandfather:

Louis Rouff

There is a photograph of my grandfather Louis Rouff  holding me in his lap when I visited with my parents at the age of six months in 1965. I was too young to remember anything, or even to be aware of who the stranger holding me was. My grandfather Louis Rouff also had not been well and was suffering from dementia that made him rather unaware of what was going on around him. He died soon after and it was only when I was a professor in my thirties that I started to wish I could have spoken with him and had a deeper understanding of what he had done.

My maternal Grandfather Louis Rouff and his wife, my Grandmother Catherine, surrounded by their children.

My maternal Grandfather Louis Rouff and his wife, my Grandmother Catherine, surrounded by their children. My mother Marie-Louise stands behind her mother.

 

My mother tells me that although he was not quite as tall as I am, my face resembles him, and my personality as well. But he was not much of a talker; a product of a rather closed and formal European society of a previous age in which conversations between family members were limited. Read more of this post